2016년 2월 25일 목요일

4년 만나면서 항상 소중하게 대해줬는데..

그 중요한걸 기억을 못해서 미래를 맡길 수 있을까 라는 의문이 들면, 미래를 안맡겨야 된다고 생각돼요. 

그리고, 미래는 맡기는게 아니고 같이 하는거잖아요. 만약 그분과 결혼 하신다면 지금 보다 더 훨씬 많은 아주 다양한 이벤트들이 발생 할텐데 그 감당은 어찌하실까 좀 걱정이돼요.

사랑에는 어떠한 형태로든 희생은 따르는것 같아요.

0 개의 댓글: